The Musical

더뮤지컬

TheMu:Pick <더뮤지컬> 웹에서만 만나는 기획 멀티 콘텐츠

[매거진PS] 섹동클의 비하인드컷 [No.171]      

글 | 배경희 기자 | 사진 | 배임석 2017-12-29 911
“우리 이거 한 번 해보자.” 사진 촬영이 끝나고 ‘수고하셨습니다’를 외치기 직전, 누군가 던진 한마디. 그리고 그 말이 끝나자마자 스튜디오 정중앙으로 다시 모인 다섯 배우들은 열심히 재킷을 바람에 날리기 시작했죠. 촬영이 진행되는 동안 손을 너무 위로 들면 안 된다, 재킷을 뒤로 세게 보내야 한다는 등 서로 모니터링을 해주며 진지하게 촬영에 임했는데, 다섯 배우 모두 결과물에 꽤나 흡족해 했다는 사실! 이 유쾌한 사진의 주인공은, 네, 바로 뮤지컬계 불멸의 얼굴 섹시동안클럽의 멤버들입니다. 지난 9월 뮤지컬 페스티벌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후 단독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는 섹동클. 그 무대가 궁금하신 분들은 오는 1월 12일과 13일에 열리는 섹동클의 첫 단독 콘서트를 놓치지 마세요! 

 

매거진 PS는 지난 호에 지면의 한계 혹은 여러 여건 등으로 싣지 못했거나 아쉬웠던 혹은 더 담고 싶었던 뒷이야기를 담는 섹션입니다. 관련 기사 원문은 <더뮤지컬> 12월호 '[SPOTLIGHT| 섹시동안클럽]'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본 기사,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관련콘텐츠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