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PL엔터테인먼트 첫 제작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6월 초연…준·양희준·이휘종 트리플 캐스팅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PL엔터테인먼트 2019-04-17 1,646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이 6월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개막한다.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는 2018 우수크리에이터 발굴 지원사업과 2019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 창작산실-올해의 레퍼토리 뮤지컬 부문에 각각 선정된 작품이다. 지난 11월 쇼케이스를 선보이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이 작품은 ‘시조’가 국가 이념인 상상 속 조선을 배경으로 한다. 고단한 삶과 역경을 시조로 훌훌 털어버리던 백성들은 역모 사건으로 시조 활동이 금지되면서 자유와 행복을 잊은 채 살아간다. 그러던 중 15년 만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조선시조자랑이 열리고, 탈 속에 정체를 감추고 악행을 파헤쳐 행복한 세상을 만들고자 조직된 비밀시조단 골빈당이 기회로 삼아 조선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일으키고자 한다. 반대 세력에는 왕의 비선 실세이자 시조대판서인 송홍국이 자신에 대한 악덕한 소문을 퍼뜨리고 다닌다는 이유를 들어 골빈당을 잡으려는 음모를 꾸민다. 

시조는 백성들에게 마음 속 이야기를 외치고 누군가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는 창구가 된다. 시조의 운율은 자유를, 거기에 담긴 이야기는 희망을 꿈꾸게 한다. 작품 속 인물들은 사람들의 애환을 유쾌하고 통쾌한 웃음으로 승화시킨다. 랩의 라임에 못지 않은 언어 유희와 정형 시구에 입힌 힙합 스타일의 음악, 전통 의상과 트렌디한 의상을 매치시킨 것 등 색다른 볼거리와 음악으로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줄 예정이다. 



천민이라 손가락질 받지만 굴하지 않고 시조를 읊으며 멋과 폼에 사는 조선판 아이돌 같은 단 역은 준, 양희준, 이휘종이 맡는다. 준은 KBS <더 유닛> 최종 1위, 2018 MBC 연기대상 신인상을 수상했다. 양희준은 지난 쇼케이스에서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은 배우다. 이휘종은 제3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신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관객들이 상상하지 못했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둘째가라면 서러울 제일의 시조꾼이지만 홍국의 딸이라는 비밀을 감추고 골빈당에서 활동하는 진 역에는 김수하와 김수연이 더블 캐스팅되었다. 김수하는 2015년부터 최근까지 영국 웨스트엔드를 비롯해 일본, 독일, 스위스 등 세계 투어 공연에서 <미스사이공> 킴 역으로 활약했다. 김수연은 <더 캐슬>, <인터뷰>, <시라노> 등을 통해 탄탄히 커리어를 쌓아왔다. 

백성들의 시조 활동을 금지한 홍국 역은 최민철과 임현수가 연기한다. 조정의 실권자로 왕을 극진히 보살피는 것 같지만 속내엔 음흉한 음모를 숨기고 있다. 나약한 왕의 눈과 귀를 막고 백성의 삶을 피폐하게 하는 부조리한 인물이다. 쇼케이스에서 이 역을 연기했던 최민철은 탄탄한 연기력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무게감을 더할 예저잉다. 임현수는 묵직한 연기로 작품마다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배우다. 

중인 신분과 관직을 버리고 비밀시조단 골빈당을 이끄는 맏형 십주 역은 이경수와 이창용이 소화한다. 이경수는 “오랜만에 관객과 가까이에서 호흡하며 즐길 수 있는 유쾌한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기분 좋은 긴장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창용은 작품마다 입체적인 연기로 내공을 선보여왔다. 그는 색다른 모습으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조선 최고의 재주꾼이 모인 골빈당 일원인 호로쇠 역에 장재웅, 기선 역에 정선기, 순수 역에 정아영이 각각 캐스팅되었다. 어린 나이에 왕위에 올라 대신들에게 휘둘리는 나약한 임금 역은 주민우가, 조선인이 되고자 하는 왜인 검객 룰루랄라 조노 역은 이동수가, 조선 시조자랑 진행자로 재미를 더할 엄씨 역은 김승용이 연기한다. 이밖에 김재형, 노현창, 문장미, 황자영, 임상희 등이 다양한 역할을 맡아 무대를 풍성하게 채운다. 



크리에이티브팀으로는 우진하 연출, 박찬민 작가, 이정연 작곡가 겸 음악감독, 김은총 안무감독, 조유진 무대디자이너, 이우형 조명디자이너, 권도경 음향디자이너, 이유숙 의상디자이너, 조윤형 소품디자이너 등이 참여한다.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은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을 주최한 PL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하는 첫 뮤지컬이다. PL엔터테인먼트는 “뮤지컬을 제작한다면 이런 작품이었으면 좋겠다고 막연히 생각했던 게 있는데, 이 공연을 만난 순간 '바로 이거다' 싶었다. 한국인이라면 느낄 수 있는 고유의 정서와 우리의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고 첫 뮤지컬 제작 소감을 밝혔다. 

“작년부터 6월 공연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독창성 넘치는 신예 창작진과 역량있는 베테랑 창작진이 만나 시너지로 완성도 높은 작품의 탄생이 기대된다. 무대와 객석의 구분을 허물과 한 판 신나게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고 있다. 관객들과 빨리 만나 좋은 에너지를 함께 나누고 싶다”고 자신감도 드러냈다.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은 6월 18일부터 8월 25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한다. R석 8만 8천 원, S석 5만 5천 원.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