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7월 충무아트센터에서 열린다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사무국 2019-05-28 1,514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CHIMFF)가 7월 10일부터 13일까지 충무아트센터에서 열린다.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가 주최 및 주관하는 뮤지컬 장르 영화제로 2015년 프리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올해까지 총 다섯 번째 영화제다. 

영화계 충무로와 공연계 충무아트센터가 만난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그간 <라라랜드>, <빌리 엘리어트> 등 흥행작을 비롯해 <사랑은 비를 타고>, <사운드 오브 뮤직> 등 클래식 영화와 <헬로 어게인>, <새터데이 처치> 등 신작까지 다양한 뮤지컬 영화를 소개해 왔다. 

올해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명동 등 서울 중구 공공 문화 인프라를 폭넓게 활용했던 지난 영화제와 달리 충무아트센터에서 집중적으로 개최한다. 지난 5년을 돌아보고 새로운 탄생을 준비하는 해로 삼는다는 포부다.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포스터는 추상적이고 기하학적인 그래픽 아트로 알려진 스튜디오 힉의 서희선 작가가 디자인했다. 서희선 작가는 소재의 물성을 배제한 기하학적 도형으로 공간을 분할해 새롭고 혁신적인 이미지를 선보였다. 

서 작가는 제4회 영화제는 거점 극장인 충무아트센터에서만 집중 상영한다는 점과 충무아트센터가 공연 제작 노하우와 인프라를 보유한 첫 뮤지컬 공공 공연장이라는 점에 착안해 커튼콜을 주제로 포스터를 완성했다. 극장 무대 앞 커튼을 크고 작은 사각형 여덟 개로 표현하고, 프리 상영부터 제4회 상영작까지 영화 제목 107편을 무대 위 배우처럼 배치해 '무대 위 공연처럼 펼쳐지는 영화들'이란 영화제만의 특징을 강조했다. 아직 제4회 상영작을 발표하지 않은 가운데, 개막작을 비롯한 신작 영화 제목을 포스터에 숨겨 소소한 재미요소까지 더했다.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충무아트센터 대극장, 중극장 블랙, 소극장 블루 등 공연장 세 곳에서 무료로 상영한다. 예매는 6월 20일부터 충무아트센터 누리집에서 할 수 있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드림씨어터 오픈스페이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