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빠른 공연뉴스와 풍부한 현장

2년 만에 돌아오는 <에쿠우스>에 장두이, 오승훈·정휘 합류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나인스토리 2018-01-11 1121
<에쿠우스>가 2년 만에 새로운 캐스팅으로 돌아온다. 실화를 바탕으로 한 <에쿠우스>는 극작가 피터 쉐퍼의 대표작이다. 에쿠우스(Equus)는 말(馬)이라는 뜻의 라틴어로 말 여섯 마리의 눈을 찔러 법정에 서게 된 17세 소년 알런과 정신과 의사 다이사트와의 이야기를 펼친다.

1975년 국내 초연 이후 강태기, 송승환, 최재성, 최민식, 조재현, 류덕환 등이 출연하며 공연마다 화제를 모았다. 2018년 공연에는 지난 공연에 출연했던 안석환, 전박찬과 장두이, 오승훈, 정휘가 합류한다. 



다이사트 역은 안석환과 장두이가 맡는다. 알런을 치료하며 인간 내면에 대한 고뇌에 빠지는 역이다. 안석환은 2014, 2015년 이 역할로 관객들과 만난 바 있다. <리어왕>,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에 출연했던 장두이는 새롭게 참여한다.



광기 어린 소년 알련 역은 전박찬, 오승훈, 정휘가 트리플 캐스팅되었다. 전박찬은 2014년 이 역으로 출연한 바 있어 한층 깊어진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오승훈은 SBS TV 드라마 '의문의 일승', 영화 '메소드'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 중이다. 정휘는 <여신님이 보고 계셔>, <베어 더 뮤지컬>에 출연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국내 초연부터 지금까지 공동 제작해온 극단 실험극장의 단원으로 지난 공연에 출연했던 차유경, 유정기, 서광일, 이양숙, 김예림과 처음 합류하는 김효숙, 이서림 등이 깊은 내공의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2014년부터 연출을 직접 맡아온 극단 실험극장 이한승 대표가 다시 작품을 이끈다. <에쿠우스>는 3월 1일부터 4월 29일까지 대학로 TOM(티오엠) 1관에서 공연한다. 1차 티켓은 1월 23일 오후 2시에 오픈한다. R석 5만 5천 원, S석 4만 5천 원.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rss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