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강정우·주민진·유제윤 출연 <더 모먼트>, 7월 유니플렉스 2관 개막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스탠바이컴퍼니 2020-05-20 2,998
<더 모먼트>가 7월 유니플렉스 2관에서 개막한다. 스탠바이컴퍼니 신작인 <더 모먼트>는 세 남자가 각자 이유로 누군가를 만나기 위해 찾아간 산장에서 우연히 만나며 시작되는 창작 뮤지컬이다. 시공간을 뛰어넘어 과거와 소통하고 미래와 만나는 동화적 판타지로 낭만적인 상상력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사내 역은 박시원(박송권), 원종환, 유성재가 맡는다. 사내는 사랑하는 그녀를 잃고 오랫동안 폐인생활을 한 인물로 오직 그녀를 다시 만나고 싶다는 열망만으로 버텨혼 40대 후반의 인물이다. 박시원은 <아이다>, <안나카레니나> 등에서 독보적인 존재감과 연기력을 보여줬다. 원종환은 <풍월주>, <환상동화> 등에서 흡인력 넘치는 연기를 펼쳤다. 유성재는 <미아 파밀리아>, <최후진술>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와 가창력으로 사랑받았다.



남자 역은 강정우, 주민진, 유제윤이 소화한다. 남자는 30대 중반 공무원으로 평범한 인생을살다 결혼을 앞두고 사라진 여자친구가 인생 최고의 고민이 되어버린 인물이다. 강정우는 <알렉산더>, <이선동 클린센터>, <이블데드> 등에서 섬세한 연기로 활약했다. 주민진은 <경종수정실록>, <마이버킷리스트>, <사의 찬미> 등에서 호소력 짙은 연기를 펼쳤다. 유제윤은 <톡톡>, <판>, <트레이스 유> 등에서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였다.



소년 역에는 김지온, 홍승안, 정대현이 트리플 캐스팅되었다. 소년은 부모님의 이혼으로 서울로 이사하면서 헤어진 여자친구를 만나기 위해 산장에 가게 된, 거칠고 반항적이지만 순정파인 인물이다. 최근 tvN <더블캐스팅>에 도전했던 김지온은 <또 오해영>,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등에서 그윽한 눈망울로 대중을 사로잡았다. 홍승안은 <베어 더 뮤지컬>, <경종수정실록>, <언체인> 등에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그룹 B.A.P 출신 정대현은 <나폴레옹>, <올슉업>, <그리스> 등을 통해 뮤지컬 배우로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더 모먼트>는 신예 창작자로 연극 <페이퍼>를 쓰고 연출한 표상아가 극작과 연출을 맡았다. <데스트랩>, <비클래스>, <헤르츠> 등에 참여한 김여우리 작곡가가 음악을 맡았다.

<더 모먼트>는 7월 8일부터 9월 6일까지 대학로 유티플렉스 2관에서 공연한다. R석 6만 6천 원, S석 4만 4천 원.


* 본 기사는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