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6년 만에 <미오 프라텔로>에 이승현·김대현·최석진, 김순택·최호승·백기범, 정성일·김지온 캐스팅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콘텐츠플래닝 2020-08-14 4,477
2014년 초연 이후 6년 만에 돌아오는 <미오 프라텔로>가 캐스팅을 공개했다. <미오 프라텔로>는 1930년대 뉴욕 맨해튼을 배경으로 마피아의 뒷이야기를 그린 창작 뮤지컬이다.

이탈리아어로 ‘나의 형제’를 의미하는 <미오 프라텔로>는 거대 마피아 조직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의 아들 치치, 상원의원에 출마한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 써니보이와 그의 자서전을 집필하는 조력자 스티비까지 세 이탈리아 마피아들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형제애를 그린다.



아들 치치 역으로 이승현, 김대현, 최석진이 트리플 캐스팅되었다. 아버지인 전대 마피아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에게 인정받기 위해 섬세한 영혼을 숨긴 채 거친 삶을 살아가는 캐릭터다. 이승현은 <팬레터>, <최후진술> 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채로운 연기로 호평을 받고 있다. 김대현은 <프리스트>, <아랑가> 등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에 도전하며 사랑받고 있다. 최석진은 <난설>, <미스트>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스티비 역으로 김순택, 최호승, 백기범이 출연한다. 써니보이를 동경하며 그를 위해 위인전을 집필하는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인 인물이다. 김순택은 <귀환>, <호프> 등에서 활약하며 믿고 보는 배우라는 호평을 받았다. 최호승은 <프리스트>, <난설> 등에서 디테일한 연기를 펼쳤다. 백기범은 <해적>, <랭보> 등에서 개성 있는 연기로 활약했다.



써니보이 역은 정성일, 김지온이 맡는다. 상원의원에 출마한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이자 전대 마피아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의 아들인 캐릭터다. 정성일은 <언체인>, <난설> 등 무대뿐만 아니라 tvN 드라마 <비밀의 숲2>에 참여하며 장르를 넘나드는 선 굵은 연기로 깊은 남기고 있는 배우다. 김지온은 <또! 오해영>,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등에서 감미로운 목소리로 무대를 사로잡았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2014년 초연 당시 독보적인 캐릭터 해석과 밀도 높은 연기로 호평 받았던 치치 역의 이승현과 스티비 역의 김순택이 다시 참여해 섬세한 연기를 선사할 전망이다.

과거와 현실의 벽을 넘나들며 미처 알지 못했던 진실을 파헤치는 <미오 프라텔로>는 9월 29일부터 12월 13일까지 드림아트센터 1관 에스비타운에서 공연한다.



* 본 기사는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